시민과 함께하는 '제42회 서울특별시 건축상'…수상 후보작 공개발표
상태바
시민과 함께하는 '제42회 서울특별시 건축상'…수상 후보작 공개발표
  • 박유신 기자
  • 승인 2024.07.09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시, ‘제42회 서울특별시 건축상’ 수상 후보작(9개) 공개발표회 24일(수) 14시 개최
- 후보작 건축가 직접 발표…건축 이야기, 사용자의 경험 등 공유해 시민 이해·관심도 제고
- 누구나 온오프라인으로 참여 가능…방청객에 감상평 받아 추후 건축문화제 콘텐츠로 활용
포스터
포스터

 

서울시는 오는 24일(수) 14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제42회 서울특별시 건축상’ 수상 후보작 건축가 공개 발표회를 개최한다.

1979년 제1회를 시작으로 올해 제42회를 맞이한 서울시 건축상은 건축문화와 기술 발전에 기여한 건축 관계자를 시상하는 상으로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킨 우수 건축물을 장려하고자 개최되고 있으며, 한국건축문화대상,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 등과 더불어 국내 최고 권위의 상으로 손꼽히고 있다. 

건축상 심사는 디자인 완성도, 공공적 가치, 시민 삶의 질 향상, 건축문화 및 기술의 발전, 미래 지향성 등에 주안점을 두고 진행됐으며 총 72개의 작품이 공모에 참여했다.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총 8명의 심사위원들이 열띤 토론을 거쳐 1차 서류 심사, 2차 현장 심사를 통해 총 9개의 수상 후보작을 선정했으며, 각 작품을 설계한 건축가들이 이번 공개 발표회에 참여한다.

발표를 진행할 9개의 수상 후보작은 공공 4작품, 민간 5작품으로 다음과 같다.

수상 후보작 목록
수상 후보작 목록

 

서울시는 후보작을 설계한 건축가의 설계 의도 구현 과정과 사용자의 경험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해 건축을 이해하고,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이번 발표회를 마련했다.

시민들은 평소 알기 어려웠던 건축 과정과 건축주와 사용자의 생생한 경험담 등을 건축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다. 9명의 건축가는 발표 후 질의응답을 진행할 예정으로 방청객들은 온오프라인을 통해 심사위원의 질문과 건축가의 생생한 답변을 들으며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한병용 서울시 주택실장은 “7월 24일에 개최되는 제42회 서울특별시 건축상 수상 후보작 공개 발표회를 통해 시민들이 건축에 대한 관심과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